2012 Green 자전거 축제
작성일 : 10-10-12 11:15
광주8경5미-광주 관광시 참조하세요!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194  
    광주의 8경5미
    무등산자락에 산재한 사찰과 불교유적, 사계절 달라지는 산의얼굴, 옛사람들이 뿌리고 간 예술의 흔적들은 남도의 멋에 흠뻑 취하게 한다.
    광주의 8경(八景)
  • 무등산자락에 산재한 사찰과 불교유적, 사계절 달라지는 산의얼굴, 옛사람들이 뿌리고 간 예술의 흔적들은 남도의 멋에 흠뻑 취하게 한다.
  • 01.무등산의 사계

  • 무등산은 남도인의 정신이 담긴 산으로 광주를 대표하는 상징물이다. 봄철이면 만개하는 연분홍 철쭉과 진달래, 가을철의 단풍과 산등성이의 억새, 겨울산의 설화는 무등산의 운치를 더해준다.

  • 무등산의 사계

  • 02 .구 도청앞 광장과 충장로 야경
  • 구 도청앞 광장과 충장로 야경

    구 도청 앞 5·18광장은 광주민주화운동의 상징으로 80년 민중항쟁 당시 시민집회가 열렸던 곳이다. 광주의 심장부를 가로지르는 충장로는 쇼핑과 패션의 중심지로 밤이면 형형색색의 조명이 어우러진 거리로 항상 청춘남녀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활기 넘치는 곳이다.




  • 03. 사직공원의 해돋이
  • 사직공원의 해돋이

    봄이면 공원입구에 벚꽃이 만발하여 터널을 이루고, 여름에는 아카시아 녹음, 가을의 단풍과 낙엽 등이 한껏 어우러져 운치를 더해주고 있다. 꼬불꼬불 이어지는 숲길을 따라 산책하는 묘미도 괜찮은 곳이다. 사직공원에서 바라보는 무등산의 해돋이는 특히 장관이다.




  • 04 월드컵경기장의 달맞이
  • 월드컵경기장의 달맞이환경친화적인 경기장으로 설계되어 국제축구연맹(FIFA)실사단으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구장' 이라는 평가와 월드컵 4강 신화의 현장인 월드컵경기장은 이 지역 전통민속놀이 '고'를 형상화해 이색적인 모습을 갖추고 있다. 밤에 바라보는 달맞이는 현대인의 가슴에 찡한 감동을 불러주기에 손색이 없다.




  • 05 빙월당과 황룡강 물안개
  • 빙월당과 황룡강 물안개빙월당은 고봉 기대승을 주벽으로 박상, 박순, 김장생, 김집 등 조선시대의 학자와 명신들을 배출한 월봉서원의 강당 이름이다. 황룡강은 조류들의 서식에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어 왜가리와 백로등이 찾아와 보호조류가 군락을 이루며, 특히 황룡강의 물안개는 신비스러운 분위기로 무척 아름답다.




  • 06 포충사와 대촌들녁
  • 포충사와 대촌들녁포충사는 1592년 임진왜란 당시 호남 지방에서 최초로 의병 7천여명을 모집하여 금산전투에서 장렬히 순절한 고경명, 고종후, 고인후 삼부자와 유팽노, 안영 등 다섯분의 충절을 기리기 위해 건립된 사액사당으로 국내·외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대촌들녘은 고싸움테마파크 등 이 지역 고유의 문화유산을 볼 수 있는 곳이다.




  • 07 잣고개 야경
  • 잣고개 야경무등산장으로 가는 길에 꼴깍 고개를 넘어가는 잣고개에서 내려다본 광주의 야경은 한폭의 그림이다. 잣고개를 에둘러 친 무진 고성의 성터는 장원봉을 중심으로 제4수원지 안쪽의 산능성을 따라 둘레 3,500m의 타원형으로 축조돼 있다.





  • 08 중외공원 문화산책로
  • 중외공원 문화산책각종 놀이시설과 함께 수려한 자연 속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도시 근린공원으로 인기가 높은 중외공원은 시립미술관, 시립민속박물관과 비엔날레 전시관이 들어서 있으며, 놀이시설 등이 설치되어 있어 휴일이면 나들이객들로 붐빈다. 특히 가을철 단풍 명소로도 유명하며, 광주의 관문에 설치된 무지개다리는 비엔날레 상징물로써 광주비엔날레 및 광주김치축제의 장소로도 유명하다.






    광주의 5미(五味)
  • 기름진 호남평야와 서남해안의 신선한 농수산물을 주원료로한 남도의 맛은 미식가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 01 눈으로만 봐도 배부른 한정식
  • 눈으로만 봐도 배부른 한정식남도의 맛과 멋, 인심을 집약해 놓은 상차림이며 들과 육지에서 나는 모든 먹거리가 한데 모여있다. 먼저 상에 오르는 나물을 세어보면 취나물, 참나물, 고사리, 도라지, 더덕, 콩나물 등이 오르고 김치도 한두가지가 아니며, 배추김치, 총각김치, 물김치, 고들빼기김치, 갓김치 등 다양하다. 그러나 뭐니뭐니 해도 남도 한정식의 핵심은 10가지가 넘는 젓갈들이다.




  • 02 자연의 맛을 찾아 무등산보리밥
  • 자연의 맛을 찾아 무등산보리밥계절에 따라 바뀌는 채소 등의 신선한 나물에 얼큰한 고추장과 참기름을 떨어 뜨려 싹싹 비벼 먹는 보리밥은 입맛을 돋을 뿐만 아니라 소화도 잘 되어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이다. 무등산 등정 후 시원한 동동주와 함께 하는 보리밥은 그 어떤 진수성찬보다도 맛깔스럽다




  • 03 어머니의 손맛 그대로 광주김치
  • 어머니의 손맛 그대로 광주김치광주를 중심으로 한 남도김치는 맛있기로 정평이 나있다. 소금간을 넉넉히 하고 젓갈과 고춧가루 등 각종 양념을 듬뿍 넣어 그 맛이 매콤하면서 걸쭉한 것이 광주김치의 특징이다. 광주김치는 1994년 부터 매년 광주김치대축제를 개최하여 김치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려 김치산업 육성의 주도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 04 입안에서 사르르 송정떡갈비
  • 입안에서 사르르 송정떡갈비광산구청 앞에 가면 여기저기 떡갈비 간판이 즐비하다. 떡갈비 거리가 들어선 것은 30여년전. 인절미 떡처럼 네모지게 만든 떡갈비는 술안주 겸 별미로 서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갈비살에 여러부위의 고깃살을 섞어 푸짐하게 다진 다음 마늘, 생강, 참기름 등으로 만든 갖은 양념을 발라 구워낸 떡갈비의 구수한 냄새는 지나가는 이의 발길을 절로 멈추게 한다.




  • 05 몸에 좋고 맛도 좋은 오리탕
  • 몸에 좋고 맛도 좋은 오리탕현대백화점 옆 골목은 '오리탕거리'로 유명하다. 광주 오리탕은 들깨가루와 신선한 미나리를 듬뿍 넣어 만들기 때문에 맛이 개운하고 담백한 것이 특징이며, 집오리나 청둥오리에 밤, 대추, 인삼, 녹각, 찹쌀 등을 넣어 만든 죽 한그릇이면 보양식으로 최고이다.



#자료출처 : 광주광역시 홈페이지